ADMIN 2020. 09. 28.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제목: 사랑의 장바구니 2차
글쓴이: 푸른하늘   날짜: 2017.09.13 10:30:02   조회: 4668   글쓴이 IP: 106.243.242.84


행복한 어르신들의 모습은 우리를 기쁘게 합니다.
9월11일 오후 장바구니를 챙기기 위해 여섯분의 어르신을 모시고 마트로 향했다. 여섯분 각자 마다 필요한 것들을 구입하시느라 여념이 없으시다.
어떤 분은 양념만, 어떤 분은 죽위주로 어떤분은 골고루 바구니를 채우시는 모습이 너무정겹다.
장을 다보신 후 좀 이른 저녁 식사를 대접해 드렸다.
맛깔 스럽게 나온 한정식!!!
대접받으시는 기분이 드는 식단에 모두 즐거워 하신다. 서로 정답게 얘기를 나신다.
맛있는 식사와 장바구니에 주름진 얼굴에 웃음 꽃이 활짝 피어나는 순간입니다.
후원해 주신분들께 감사드리며 이런 기회를 마련해 주신 하느님 감사에 감사를 드립니다.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전체글 목록 2020. 09. 28.  전체글: 1632  방문수: 720413
1632   코로나와 무료급식 푸른하늘2020.03.27480
1631   저희 성언의집 문화체험 활동이 기사화 되었습니다!! 성언의집2018.11.011248
1630   황금빛 내인생 가자 제주도 푸른하늘2018.06.271716
1629   부활축하드립니다. 알렐루야 푸른하늘2018.03.302296
1628   계속되는 한파 푸른하늘2018.01.263331
1627   사랑의 장바구니 2차 푸른하늘2017.09.134668
1626   사랑의 장바구니 푸른하늘2017.09.064793
1625   여름과 삼계탕 푸른하늘2017.09.064692
1624   구름 푸른하늘2017.08.015836
1623   어르신 나들이 푸른하늘2017.07.065615
1622   알폰소 성인 푸른하늘2016.08.0110774
1621   평범한 날들 푸른하늘2016.07.1110563
1620   자아발견과 겸손 푸른하늘2016.07.0810435
1619   별 푸른하늘2016.07.0110691
1618   천국에 이르는 길은 ... 푸른하늘2016.06.2310498
1617   걱정대신 기도를 푸른하늘2016.06.2210470
1616   갑자기 찾아온 무더위 !! 푸른하늘2016.06.2111360
RELOAD WRITE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55